광고

철도공단-연세대, 철도인력 양성 MOU 맺어

철도관련 학과 개설 설립 목표, 단계적 업무 협력하기로

장병극 기자 | 기사입력 2020/12/18 [08:59]

철도공단-연세대, 철도인력 양성 MOU 맺어

철도관련 학과 개설 설립 목표, 단계적 업무 협력하기로

장병극 기자 | 입력 : 2020/12/18 [08:59]

▲ 국가철도공단 사옥 전경     ©철도경제

 

[철도경제=장병극 기자] 국가철도공단(이하 공단)과 연세대학교가 철도 인력 양성울 위해 손을 맞잡았다.

 

국가철도공단에 따르면 연세대와 철도 전문인력 양성을 위해 산학협력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18일(금) 밝혔다.

 

이번 협약을 통해 양 기관은 ▲철도관련 학과 설치 및 운영 ▲공단 직원의 겸임교수 참여 ▲연구과제 공동 수행 ▲인적·물적 교류 등에 대해 상호 협력하기로 했다.

 

또한 기존 학과 프로그램에 공단 전문가들의 강의를 시작으로 철도과목 개설 및 철도관련학과 설립을 목표로 단계적 업무협력을 시행하기로 했다.

 

이번 협약을 통해 교통분야 전문성을 갖춘 우수대학과 철도사업 경험이 풍부한 공단이 긴밀히 협업함으로써 미래 철도인재를 양성하는데 크게 기여할 것으로 기대된다.

 

한편 공단은 철도 전문인재 양성을 위해 서울대, 고려대와 MOU를 체결한 바 있다.

 

연세대학교 서승환 총장은 “이번 협약을 통해 양 기관이 철도 전문인력 양성 및 철도산업 발전에 기여할 것이며, 이는 한국 인프라와 경제발전, 더 나아가 전 세계의 당면과제인 기후변화에 대처하는 녹색인프라 혁명을 이끌어갈 우수인력을 양성하는데 크게 기여할 것”이라는 의지를 표명했다.

 

김상균 이사장은 “최근 철도산업은 정부의 한국판 뉴딜정책 추진에 따라 디지털·그린 경제의 핵심 분야로 각광받고 있어 다양한 사고를 가진 새로운 인재를 필요로 하고 있다”며 “이번 산학협력을 통해 미래철도 인재를 양성함은 물론 정부의 그린 뉴딜을 이끌어 나갈 우수 인력을 양성하는 토대가 마련될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 도배방지 이미지

국가철도공단 관련기사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