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부산교통공사 '현장조치 행동매뉴얼' 행안부 장관 표창

상황판단팀 신설, 초기대응체계 2인 중심 개선 등 높게 평가받아

장병극 기자 | 기사입력 2021/02/19 [12:12]

부산교통공사 '현장조치 행동매뉴얼' 행안부 장관 표창

상황판단팀 신설, 초기대응체계 2인 중심 개선 등 높게 평가받아

장병극 기자 | 입력 : 2021/02/19 [12:12]

▲ 부산교통공사가 행정안전부 주최 ‘2020년 현장조치 행동매뉴얼 우수사례 경진대회’에서 행정안전부 장관 기관표창을 수상했다.(사진 중앙 이종국 사장, 부산교통공사 제공)  © 철도경제

 

[철도경제=장병극 기자] 부산교통공사는 행정안전부에서 실시한 ‘현장조치 행동매뉴얼 우수사례 경진대회’에서 행정안전부 장관 기관 표창을 수상했다고 19일 밝혔다.

 

현장조치 행동매뉴얼은 '재난 및 안전관리 기본법'에 따라 재난 유형별 재난현장에서의 임무를 직접 수행하는 기관의 행동조치 절차를 구체적으로 수록한 가이드다. 매년 행정안전부 주관으로 우수 매뉴얼을 발굴하고 공유하는 우수사례 경진대회를 개최하고 있다.

 

이번 대회에서 공사는 ▲안전기반체계 재정립을 위한 안전사규 제·개정  ▲초기대응팀 외 대응수준 파악을 위한 상황판단팀 신설 ▲2인 중심의 실행 가능한 초기대응체계 개선 등을 높게 평가받아 우수기관으로 선정됐다.

 

공사측은 '사고 및 재난 발생시 신속한 초동조치를 위해 법령에 따라 매뉴얼을 보유하고 있으며, 공사 특성에 맞는 재난안전 운영매뉴얼을 활용해 재난 및 사고에 체계적으로 대응하고 있다'고 덧붙였다.

 

이와 관련, 이종국 사장은 “현장조치 행동매뉴얼은 실제 재난상황 발생 시 시민의 안전을 지키는 중요한 길라잡이”라며 “공사는 실제 현장에서 작동하는 대응체계 구축을 위해 재난 대응 역량을 강화하고 현장에서 신속하게 대처할 수 있는 다양한 방안 마련을 통해 절대 안전을 넘어 절대 안심의 도시철도 구현을 위해 최선의 노력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 도배방지 이미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