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부산도시철도운영서비스, 1일부터 운영 시작

청소·경비·기술·콜센터 분야 업무 담당, 정원 1166명
부산교통공사 100% 출자, '자율경영협약' 업무 체결

장병극 기자 | 기사입력 2021/04/02 [09:08]

부산도시철도운영서비스, 1일부터 운영 시작

청소·경비·기술·콜센터 분야 업무 담당, 정원 1166명
부산교통공사 100% 출자, '자율경영협약' 업무 체결

장병극 기자 | 입력 : 2021/04/02 [09:08]

▲ 부산교통공사-부산도시철도운영서비스가 지난 1일 '자율경영 업무협약'을 체결하고 본격적인 운영에 들어갔다. (사진=부산교통공사 제공)  © 철도경제

 

[철도경제=장병극 기자] 부산교통공사가 100% 출자해 설립한 부산도시철도운영서비스와 경영협약을 체결하고 본격적인 운영에 들어갔다.

 

부산교통공사에 따르면 지난 1일 자회사의 경여 독립성과 자율성을 보장하고, 자회사의 안정적 성장 및 전문기업으로서 발전을 지원하고자 부산도시철도운영서비스와 '자율경영 협약'을 맺었다고 밝혔다.

 

자회사인 부산도시철도운영서비스는 ‘자율‧책임 경영’을 바탕으로 독립된 기업으로서의 경영 성과를 창출하고 직원 역량 및 경영관리 역량 개발을 통해 전문성 확보에 나설 것이라고 전했다. 

 

한편, 부산도시철도운영서비스는 3호선 강서구청역에 위치한 자회사 사무실에서 사장, 상임이사를 포함한 정원 1166명으로 지난 1일부터 본격적으로 운영을 시작했다. 

 

이종국 부산교통공사 사장은 “자회사 운영으로 근로자들의 고용이 안정되고 업무의 전문성과 운영의 효율성이 강화됨으로써 부산 도시철도의 안전과 서비스가 향상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며 “이번 자율 경영 협약을 통해 자회사가 전문기업으로 성장할 수 있도록 지원하겠다”고 말했다.

  • 도배방지 이미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