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인천교통공사, ‘대중교통운영자 경영 및 서비스평가’ 1위

지난 2018년 3위에서 1위로 상승…"관광브랜드 확립·지역경제 활성화에 큰 기여"

박재민 기자 | 기사입력 2021/04/07 [14:30]

인천교통공사, ‘대중교통운영자 경영 및 서비스평가’ 1위

지난 2018년 3위에서 1위로 상승…"관광브랜드 확립·지역경제 활성화에 큰 기여"

박재민 기자 | 입력 : 2021/04/07 [14:30]

▲ 인천교통공사 사옥 전경  ©철도경제

 

[철도경제=박재민 기자] 지난 7일 인천교통공사(이하 공사)는 국토교통부가 주관하는 2020년 ‘대중교통운영자 경영 및 서비스 평가’에서 도시철도 부문 1위를 달성했다고 밝혔다. 지난 2018년도에는 3위를 차지했으나 이번 평가에서 1위를 달성한 것이다.

 

공사에 따르면 이번 평가에서 월미바다열차의 성공적인 개통과 함께 관광브랜드 확립을 통한 지역경제 활성화 기여 및 고객과의 쌍방향 소통채널 강화 등 대중교통 이용자의 편의를 증진시키고 고객만족도를 향상시킨 점에 대해 높은 평가를 받았다고 했다.

 

또 공사는 정부 인정 우수 기업으로 거듭나는 모습을 보이고 있다고 덧붙였다.

 

이에 정희윤 공사 사장은 "이번 1위 수상은 철도안전관리수준 제고 및 월미바다열차의 성공적 개통·운영을 위해 전 임직원이 노력한 결과"라며 "앞으로도 도시철도를 포함한 버스, 장애인콜택시 등 육상교통부문을 아우르는 종합교통 기관으로서 보다 안전하고 편리한 대중교통 서비스 제공을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공사는 ICT 기반 스마트 재난안전실 운영, 철도안전문화 확산 등을 통한 선제적 안전 최우선 경영으로 지난해 행정안전부 주관 국가핵심기반 재난평가에서 A등급을 달성한 바 있다.

  • 도배방지 이미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