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철도공단, 해외 발주처 공무원 대상 연수 진행

LTE-RㆍKTCS 등 국내 선진 철도기술 소개…중앙선 건설현장 방문 예정

백용태 기자 | 기사입력 2021/05/27 [12:12]

철도공단, 해외 발주처 공무원 대상 연수 진행

LTE-RㆍKTCS 등 국내 선진 철도기술 소개…중앙선 건설현장 방문 예정

백용태 기자 | 입력 : 2021/05/27 [12:12]

▲ 철도공단은 해외시장 진출 대상 국가와 교류 강화를 위해 과기대 글로벌 철도연수과정 학생을 대상으로 연수를 시행한다. (사진=국가철도공단 제공) © 철도경제

 

[철도경제=백용태 기자] 국가철도공단(이하 철도공단)과 서울과학기술대학교(이하 과기대)가 만나 국내 우수 철도기술을 소개하는 자리를 마련했다.

 

27일 철도공단은 해외시장 진출 대상 국가와 교류 강화를 위해 과기대 글로벌 철도연수과정 학생을 대상으로 현장견학 등 연수를 시행하겠다고 밝혔다.

 

과기대가 시행하는 글로벌 철도연수과정은 국토교통부 주관 해외철도시장 진출 지원정책 사업으로 매년 20여 명의 해외 발주처 공무원을 초청해 해당국가 철도인력을 양성하는 프로그램이다.

 

철도공단은 최근 신흥 철도시장으로 부각하고 있는 몽골, 인도네시아, 태국, 코스타리카 등 10개 국에서 선발된 연수생을 대상으로 철도건설 현장견학 등 2박 3일 일정으로 연수를 진행한다.

 

세부적으로 4세대 철도통합무선망(LTE-R)과 한국형 열차제어시스템(KTCS) 등 우리나라 선진 철도기술과 활용사례를 소개하고, 중앙선 도담~영천 구간 교량ㆍ터널 건설현장을 견학할 계획이다.

 

더불어 철도공단으로 폐선부지 관광지 개발로 성공한 정동진 레일바이크 체험 등 다양한 프로그램을 통해 우리나라의 우수 철도기술을 선보일 계획이라고 전했다.

 

김한영 이사장은 "이번 글로벌 철도연수과정을 통해 우리나라 철도기술이 각국에 전파되어 해외사업 수주 밑거름이 되기를 희망한다"며 "앞으로도 우수한 철도기술을 기반으로 민간기업과 상생협력하여 해외 철도시장에 적극 진출하겠다"고 말했다.

  • 도배방지 이미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