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한국철도-소방청, 응급환자 구조ㆍ긴급 이송 협력키로

단발성 협업→전국적 대응으로 확대…철도 전반의 비상대응 역량 강화

김명기 기자 | 기사입력 2021/05/27 [17:24]

한국철도-소방청, 응급환자 구조ㆍ긴급 이송 협력키로

단발성 협업→전국적 대응으로 확대…철도 전반의 비상대응 역량 강화

김명기 기자 | 입력 : 2021/05/27 [17:24]

▲ 한국철도는 정부세종청사에서 소방청과 업무협약을 체결하고 상호협력을 강화하기로 했다. (사진=한국철도 제공) © 철도경제

 

[철도경제=김명기 기자] 한국철도(코레일)과 소방청이 사회적가치 실천과 공공성 강화를 위해 양 손을 모으기로 했다.

 

27일 한국철도는 정부세종청사에서 소방청과 업무협약을 체결하고 철도 현장에서 국민 안전과 생명보호 등을 위한 상호협력을 강화하기로 했다.

 

이날 협약식에는 신열우 소방청장과 손병석 한국철도 사장이 참석해 두 기관의 긴밀한 협력을 다짐했다.

 

이번 업무협약은 지난 1월 악천후 속에서 헬리콥터 대신 KTX로 신속하게 장기를 수송해 이식 수술을 기다리던 한 소방관의 생명을 살린 한국철도와 소방청의 협력 사례를 계기로 추진됐다.

 

두 기관은 그 동안 지역 단위로 이뤄지던 소방과 철도 분야의 단발성 협업을 전국으로 확대해 전방위적 협력체계를 공고히 하고, 응급환자의 구조ㆍ구급 및 긴급이송 등 비상 시 신속한 초기대응에 힘을 모으기로 했다.

 

이와 함께 철도 시설과 열차에 대한 소방안전점검과 화재예방, 인명구조, 재난대응 등 교육 훈련 지원으로 철도 전반의 비상대응 역량 강화를 추진키로 했다.

 

손병석 한국철도 사장은 "국민의 생명과 안전을 책임지는 두 기관이 어떠한 상황에서도 신속하고 정확하게 대처할 수 있도록 협력을 더욱 강화하겠다"고 말했다.

  • 도배방지 이미지

한국철도 관련기사목록